전라남도 여수시, 천년의 사랑 담은 웹드라마 ‘마녀목’ 제작|2018.04.04

[컨스티비 뉴스팀]

 

전라남도 여수시가 천 년의 사랑 이야기를 담은 웹드라마 ‘마녀목’(馬女木·사진)을 제작했다고 26일 밝혔다.

여수시는 지난해 10월부터 화정면 개도의 450년 된 느티나무에 서린 전설을 바탕으로 만든 웹드라마를 27일 오전 10시 진남문예회관에서 공개하였다.
‘마녀목’은 마부의 딸 복녀와 신라시대 해울서랑의 사랑 이야기로 전생의 기억을 찾아 세 남녀가 여수로 떠나는 모습이 그려진다.
4화로 구성됐으며 1화는 두 주인공이 전생의 기억에 대한 실마리를 찾는 내용으로 이뤄졌고, 2화는 우섭·복길·수민 등 세 남녀가 점쟁이 말에 따라 마녀목을 찾으러 여수로 떠나는 이야기다.
3화는 여수 여행을 즐기는 세 남녀가 느끼는 미묘한 갈등을 보여주며, 4화는 개도에서 마녀목을 찾아 현세에서 이뤄진 두 남녀의 사랑 이야기로 마무리된다.

여수시는 아름다운 자연과 관광지를 배경으로 웹드라마를 제작해 호응을 받았다.
2016년 발표한 웹드라마 ‘신지끼’는 제2회 국제영화제 K웹페스트 베스트 프로덕션 디자인상을 받았고 작년에 공개한 ‘여명’은 서울국제웹페스트에서 특별상을 받았다.  

댓글총 0건

주소 : 서울특별시 서초구 나루터로 10길 29 4층 컨버전스티비 / 대표이사 : 최정열 / 사업자등록번호 : 211-88-87435
COPYRIGHT 2018. CONS TV ALL RIGHTS RESERVED.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저작권자에 있으며, 이를 무단으로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